Skip to content
welcomegroup

게시판

뉴스,보도자료

기노, ‘롱그비 멀티-액션플러스 세럼’ 한국·프랑스 동시 론칭… 24일 홈쇼핑 첫 선

작성자
master
작성일
2024-02-20 10:21
조회
807
기존 제품 대비 독자성분 CLC 함량 10배 증가
2월 24일 오전 10시 25분 CJ온스타일 홈쇼핑 통해 론칭 생방송



기노 제공



오는 24일 한국과 프랑스에서 동시 출시되는 제품으로, 국내에서는 뷰티디렉터 유난희가 진행하는 CJ온스타일 홈쇼핑을 통해 첫 공개된다. 방송은 24일 오전 10시 25분부터 11시 35분까지 진행된다.

이 제품은 브랜드 내 처음으로 주름개선 기능성 아데노신을 캡슐화해 배합했으며, 비타민C, 나이아신아마이드, 글루타치온을 함유해 주름, 보습, 탄력, 미백, 모공까지 더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특히 기노의 CLC 성분은 아미노산, 비타민, 미네랄 등 총 56가지의 복합성분으로 구성돼 피부를 활성화하는데 도움을 주며, 피부에 수분을 공급하고 탄력을 관리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임상실험을 통해 깊은 주름 개선, 빠른 피부 리프팅 효과, 치밀도, 탄성 복원력 등도 확인 완료했다.

기노 관계자는 “기노 롱그비 멀티-액션 플러스 세럼은 깐깐한 프랑스 기노 에스테틱의 기술력을 그대로 담아 브랜드 역사 60주년을 기념해 탄생한 브랜드 내 첫 기능성 세럼”이라며 “내용물 개발에만 2년 넘게 걸린 제품으로, 뷰티 본고장인 프랑스의 에스테틱 전문가의 섬세한 관리를 집에서도 충분히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기노 ‘롱그비 멀티-액션 플러스 세럼’은 24일 CJ온스타일 홈쇼핑을 통해 만날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출처 :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30222500042&wlog_tag3=naver



▲ 기노 제공




프랑스 에스테틱 ‘기노’(GUINOT)가 브랜드 역사 60주년을 기념해 ‘롱그비 멀티-액션 플러스 세럼’을 새롭게 론칭한다.

기노 ‘롱그비 멀티-액션 플러스 세럼’은 독자성분 CLC의 함량을 기존 제품보다 10배 증가해 탄력과 리프팅이 고민인 노화 피부에 효과적으로 작용하는 브랜드 첫 데일리 기능성 안티에이징 세럼이다.